최근 포토로그


절망했다!! 별거없는 일상 이야기

카'과'미네 린(かぐぁみねリン) 로이츠마가 만들어질려나요(...)


요세 노느라 수면부족으로 피곤해서 오랜만에 낮잠타임을 즐기고 있었습니다만

갑자기 동생님이 깨우더군요.

이 녀석이 왠 바람이 불어서 저한데 무슨 볼일이라도 생겼나.. 싶었는데

친구가 놀러오는데 데리러 간다고 하더군요.

그게 나랑 무슨 상관인지....

어이가 없어서 지긋이 바라보고 있었는데 하는 말이.....








오는 친구가 여자니까

오는 친구가 여자니까

오는 친구가 여자니까
오는 친구가 여자니까
오는 친구가 여자니까
오는 친구가 여자니까
........
....
..


뭣!?



결국 말하고자 하는 말은 '여친 데려오는데 방해되니까 꺼져있어' 라면서 깨운 것임(...)

그러고 6시쯤 오겠다.. 면서 나갔습니다.(...)




아.. 정말이지 억지로 일어나서 기분도 찝찝한데 집에 여자를 들인다니 일단 정리는 해놓을까... 해서

간단하게 방 정리를 마쳤습니다. 평소에도 방은 청소하면서 지내는 지라 쉽게 해결... 했는데....



부엌과 거실이 엉망입니다.(....)





실내건조대에 널어놓은 빨래하며.. 설거지에... 식탁도 정리안되있고.. orz

하는 수 없이 친절한 형님인 제가 청소해줬습니다.

이 녀석... 이런 집안에 여자를 들일 생각을 했단 말이냐... -┏



이제 슬슬 6시니 나갈 준비해야 겠습니다.

간만에 사우나나 갈까....(먼산)

덧글

  • DYUZ 2007/12/27 17:43 #

    도,동생분;;;;
  • 치뮬 2007/12/27 17:48 # 삭제

    동생에게 축객령을 당하시다니 당했군요!

    PS. 거슬 -> 거실 오타나있어요~
  • 검은월광 2007/12/27 17:51 #

    왠지 눈물이....
  • 살인귀 2007/12/27 17:53 #

    뭐, 힘내십시오.......;;;
  • 다스베이더 2007/12/27 19:38 #

    ...이세상이 너무 부조리하다는 생각은 안드십니까.
  • 블루시드 2007/12/27 19:59 #

    집을 점령 하십시오! 공성전 모드로 돌입!!
  • 地上光輝 2007/12/27 20:46 #

    '그래서 뭐?' 라고 대답하신 후 도로 잠드셨어야죠.
  • 사키히로 2007/12/27 21:25 #

    그냥 내버려두신다거나(...)
  • 세레스 2007/12/27 21:36 #

    .... 죽여라! 죽여라! 죽여라!
  • Minosurin 2007/12/28 02:29 #

    뭐 저런 ㅡㅡ;
  • 안단테 2007/12/28 09:26 # 삭제

    세상에나(...)
  • 이프 2008/01/06 16:43 #

    세상에! 동생분 너무하잖아요ㅠㅠㅠㅠㅠ
    언능 복수하시길!!!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E-mail and Windows Live